로그인 | 회원가입

베오베 | 베스트 | 유머 | 연예 | 감동 | | | 고민
   NEW REPLY   

[유머] 일본 만화가가 본 한국인

HaHaHe 2019.08.13 11:54:33

고스트 바둑왕은 1999뇬 부터 일본에서 선풍적인 인기를끌어, 1400만부 이상 팔린 바둑만화로

오바타 다케시&홋타유미가 그린작으로 그외작은 데스노트등이있다.


[유머] 일본 만화가가 본 한국인 -  와이드섬 


[유머] 일본 만화가가 본 한국인 -  와이드섬

 

고스트바둑왕 고영하

 


 

[유머] 일본 만화가가 본 한국인 -  와이드섬

 

등장부터 범상치 않다. 우월한 키와 외모

실력은 한중일 주니어중 가장 강함

(작가가 한국인을 처음만났을때 키가 커 그걸 반영했다 한다)

 


 

[유머] 일본 만화가가 본 한국인 -  와이드섬

 

공개석상에서의 자신감

 


 

[유머] 일본 만화가가 본 한국인 -  와이드섬

 

적절한 유머까지 탑재

 


 

[유머] 일본 만화가가 본 한국인 -  와이드섬


[유머] 일본 만화가가 본 한국인 -  와이드섬

 

결론 1. 고영하가 히카루를 이깁니다.

결론 2. 아키라만 이기고 일본인 2명은 집니다. 2:1로 한국 승.

결론 3. 일본에서 왜 한국이 이기냐 반발.


그 여파인지 고영하가 등장하는 북두배 에피는 애니메이션에서 다루지 않고 끝납니다.

당시 일본에서는 왜 한국이 일본을 이기냐!는 반응이 꽤 있었다고 합니다.

그런데 한국에 취재 차 왔었던 홋타 유미는 도저히 일본이 이기는 스토리를 짤 수 없었다고 합니다.

만화가 연재되던 2000뇬 도 초반에는 한국이 정말 강했거든요.

하지만 그 여파 때문이었을까요? 고영하는 애니메이션에 나오지 않습니다.



참고 1980~2016 바둑랭킹 순위

 

[유머] 일본 만화가가 본 한국인 -  와이드섬

 


[유머] 일본 만화가가 본 한국인 -  와이드섬

 

마지막 까지 명언 발사

일본만화에서 거의처음(아니면 유일?) 한국인이 주인공을 이기고 만화가 끝나는 만화..

일본내에서 항의가 극심했는데,


이때 작가曰 : 그게 현실임. "바둑은 한국이 넘사벽"

 

-

 

실제로 홋타유미 작가가 한국인 프로기사들을 만났으며,

고영하 캐릭터의 모델로는 박영훈 9단 이라고 하며,


박영훈 9단 曰 : 작가가 직접 한국을 찾아와 만화의 모델이 되어달라며 3뇬 전쯤 집으로 찾아왔다.

내가 바둑공부하는 모습과 내가 생활하는 모습을 찍어갔다.

"고영하가 사는 집을 만화책으로 봤는데 우리집이랑 똑같아서 신기했다." 며

"다만 만화속 고영하는 거만하고 건방지게 나오는데 나와는 좀 다른것 같아 아쉽다." 라고 말했다.

 


[유머] 일본 만화가가 본 한국인 -  와이드섬

 

만화속 '고영하'의 집

 


[유머] 일본 만화가가 본 한국인 -  와이드섬




좋아요 32    스크랩 0

   1    2    3    4    5    6    7    8    9    10    다음